본문 바로가기
일상

(을지로 3가 청와옥 후기) 을지로 3가역 근처 맛집인 청와옥, 깊고 얼큰한 국밥이 땡긴다면 추천

by 사용자 하루생활비 만원 2020. 6. 30.
반응형

토익시험을 치기 위해 을지로 3가역 근처에서 하루를 보내던 나는 저녁을 먹으러 근처에서 가장 블로그 리뷰가 많았던 청와옥 을지로3가역점을 찾았다.

 

을지로 3가 청와옥

 

입구가 되게 들어가고 싶게 생겼다.

 

식당 앞에 메뉴판이 나와있어 얼마인지 알아보고 안심하고 들어갈 수 있었다. 딱 보통 국밥가격 정도였다. 하지만 나에게는 제일 저렴한 순대국밥의 가격인 8000원도 꽤 거금이기 때문에 순대국밥을 먹기로 했다.

 

청와옥 메뉴판
국밥집스럽지 않은 한의원 인테리어
국밥집이라기엔 좀 고급스럽다
도자기 같은 것들도 장식으로 있다.

 

국밥이 나오기 전에 먼저 밑반찬이 나왔는데 깍두기, 무생체, 부추, 오징어 젓갈, 고추, 새우젓이 나온다. 모두 국밥에 넣어서 먹으면 꿀맛인 밑반찬들이었다. 맛도 전부 준수했던걸로 기억한다.

 

청와옥 밑반찬

 

이어서 국밥이 나왔는데 처음에는 하얀국물이지마 다대기가 있기 때문에 섞으면 빨개진다. 다대기가 좀 많이 들어있기 때문에 삼삼한 국밥을 먹고싶은 분들은 다대기 좀 덜 넣어달라고 해야될 것 같다. 얼큰순대국밥이 있다고 이건 하나도 안 맵겠지 하면 안된다. 그냥 순대국밥도 조금 매운편이다.

 

청와옥 순대국밥
넣어주는 다대기를 섞으면 이렇게 된다.

 

개인적으로 되게 맛있었는데 매운걸 좋아하는 나의 취향에도 맞았고 국물도 깊은 맛이 났다. 또 고기랑 순대가 많이 들어가 있어서 국밥만 먹어도 든든한 한끼가 되었다. 다음에도 이 근처오면 한번 갈거같다. 

 

한과나 참기름도 판매한다.

 

물은 이런 보리차? 같은 거를 준다.

 

만약 을지로 3가역에서 끼니를 해결해야 한다면 청와옥은 정말 좋은 선택인거 같다. 리뷰도 많은거 보니 원래 유명한듯?? 내가 갔을때는 사람이 그렇게 많지 않았는데 저녁 8시에 먹으러 갔기 때문에 웨이팅이 없었지만 딱 저녁시간에 간다면 웨이팅이 필요하다고 한다. 다음에 오면 다른 비싼메뉴도 먹어보고 싶다.

내용 요약

1. 청와옥, 깊고 얼큰한 국밥을 드시고 싶다면 추천한다.

2. 가격은 순대국밥 8000원

3. 8시에 갔는데도 사람이 꽤 있었고 피크시간대에 가면 웨이팅이 필요할 수도 있다.

 

반응형

댓글0